장하영

본문

  • 이      름장하영
  • 기      수1기
  • 합격현황한예종 1차 합격, 한양대&용인대 정시 최종합격
합격순간 당시의 소감은?

합격을 확인하고 잠깐동안 멍하다가 갑자기 눈물이 나서 그냥 한참동안 계속 울었다. 다 울고 나서 가장 처음 든 생각은 감사함이었다.

배우앤배움 입시센터를 선택한 이유는?

1기여서 그런지 아무래도 초반에는 여러가지로 불안정하게 느껴지는 부분들이 많았다. 그래서 사실 4월쯤에 학원을 옮길 생각도 했었다. 하지만 선생님들이 진심으로 애정을 보여주시고 확신을 주셔서 믿고 가기로 마음 먹었다.

입시생활(학원,고사장 등)중 기억나는 에피소드는?

친구랑 밥 먹으러 가다가 취객이랑 시비가 붙은적이 있었다. 일이 커져서 선생님들도 다 나오시고 경찰도 오고 너무 무서웠는데 선생님들이 액땜했다고 생각하자고 말씀하셨었다. 그리고 나서 진짜로 수시때 그 친구와 내가 둘 다 1차 합격을 하게 되었는데 아쉽게 최종합격은 못했었다. 그때 그 친구랑 둘이 '차라리 한대 맞고 제대로 액땜했으면 최종합격 했을까?' 하는 얘기를 농담삼아 했던 기억이 난다.

직접 다녀보고 느낀 입시센터만의 장점은?

가장 좋았던건 24시 개방된 연습실이다. 나같은 경우에는 오전에 수능 공부를 병행했기 때문에 연습할 수 있는 시간이 새벽시간 밖에 없었는데 연습실이 항상 열려있어서 필요한 만큼 연습을 할 수 있었다.

입시를 하며 가장 힘들었던 점과 이겨낸 방법은?

가장 힘들었던건 다이어트. 사실 너무 힘들어서 목표치까지 빼지도 못했다. 다이어트 자체도 힘들었지만 정말 힘들었던건 자꾸만 남들과 나를 비교하게 되고 스스로를 깎아내리는 나 자신이었다. 그래서 최대한 남들과 비교하지 않고 나 스스로의 매력과 장점을 찾아내려고 애썼던것 같다.

본인만의 합격 팁

'나'라는 사람만의 차별화된 캐릭터를 구축하고 그 특징들을 극대화 시켜서 보여준 것이 통했다고 생각한다. 내가 보여주고자 했던 내 캐릭터를 짧게 요약하자면 '당당하고 사랑스러운 에너지'였다. 그리고 이 캐릭터가 최대한 드러나게끔 걸음걸이, 첫 인사, 그리고 질의응답을 준비했다.

앞으로의 꿈이 있다면?

일단은 가리지 않고 다분야에서 활동하는 배우가 되고싶다. 나이가 들어서까지 오래오래 무대에 서는 것이 목표다.

입시를 시작하는 친구들에게 하고 싶은 이야기

내가 나 스스로를 사랑하지 않으면 그 누구도 나를 사랑해 주지 않는다. 물론 스스로에게 관대해지면 절대 안된다. 하지만 노력해서 바꿀 수 있는 것들이 있는 반면에 노력한다고 해서 바뀌지 않는 것들이 있다. 노력한다고 해서 바뀌지 않는 것 때문에 스트레스 받고 스스로에게 상처 주지 않았으면 좋겠다. 있는 그대로의 자신을 인정하고 사랑할때 스스로가 더 빛난다는 사실을 꼭! 기억했으면 좋겠다.